3.1독립선언서(기미독립선언서) 낭독

SNS홍보단/3.1운동,임시정부 100주년 서포터즈|



대통령 직속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추진 위원회에서 "쉽고 바르게 읽는 3.1독립선언서"를 제공합니다.


한자로 된 어려운 원문이라 낭독하고 싶어도 힘들었던 분들께 아주 유용한 자료인 거 같네요.




쉽고 바르게 읽는 3.1독립선언서.hwp



1919년 3월 1일.

전국의 7개 도시에서 만세 시위가 있었습니다. 독립을 염원하며 모여든 수많은 사람들 앞에서 3.1독립선언서가 낭독되었습니다.


'우리는 오늘 조선이 독립한 나라이며, 조선인이 이 나라의 주인임을 선언한다' 라는 첫 문장을 듣는 순간, 사람들의 마음을 어땠을까요?


하루하루를 고통스럽게 살아가는 한국인들에게 희망의 빛을 전해 준 3.1독립선언서는 최남선이 썼습니다.


원고를 쓰고 이를 검토하고 수정하는 과정을 거쳐 완성된 3.1독립선언서에는 33명의 종교지도자들이 민족을 대표해 서명했습니다. 천도교 지도자 15명, 기독교 지도자 16명, 불교 지도자 2명이 독립의 의지를 담아 서명을 하고 도장을 찍었습니다.


3.1독립선언서는 1919년 2월 27일에 인쇄되어 2월 28일에 전국에 배포되었습니다. 3월 1일, 7개 도시에서 열린 만세 시위에서 3.1독립선언서가 낭독되었습니다.


그날 이후, 3.1독립선언서는 인쇄 기계가 있는 학교나 교회에서 수백 매, 수천 매씩 찍어 냈고 전국 곳곳에서 매일같이 열리는 만세 시위 현장에서 읽혔습니다.


만세 시위 현장에서 직접 낭독한다는 마음으로 3.1독립선언서를 한번 읽어 보세요.


<100주년 기념사업 위원회>



나레이션 : 정미경(미깅젬마)

편집 : 디통스


국민이 함께 만드는 100년 사진 및 동영상 업로드가 위원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합니다.

콘텐츠에 100주년 엠블럼 참여 스탬프로 달아 준다고 하니 많이들 참여해 보세요 ^^

[국민기념사업 참여하러 가기]






♥ 이 글이 도움 되셨다면 [공감/하트] 감사해용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