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이의 출산일기 #2

가족 사진이야기/민이 성장일기|

우여곡절 끝에 아빠와 민이는 첫만남을 가지고...

매일 1~2시, 7~8시 두번만 면회가 되고...

매 면회때마다 조금씩 달라지는 민이의 모습을 공개해 드립니다. ^^*

#1. 생후 4시간뒤, 첫 면회시의 민이 모습.. 얼굴에 수술할때 사용됐던 도구의 흔적이 남아 있네요..

놀랬지만 금방 없어질거라네요 ^^


#2. 수술하고 병실로 올라온 민이 엄마의 모습.. 물도 마시면 안되는 상황이라 목말라서 입술만 축이고...




#3. [9일 저녁면회] 우리 민이 눈에 쌍커풀 발견. ^^*



#4. 다음날 아침... 한층 나아진 민이 엄마의 모습..



#5. [10일 점심면회] 생후 만 하루가 지났네요... 이제 민이 머리도 감겨졌네요.. ^^;

아직 잠만 자는 우리 민이..



#6. [10일 저녁면회] 우리 민이는 아직 엄마 뱃속인줄 아는강.. 쿨쿨 잠만 자네요 ^^



#7. 수술후 이틀이 지났네요.. 민이 엄마의 모습이 훨씬 좋아 보입니다.. (무통약을 맞고 나니 회복이 빠르네요 ^^)



#8. [11일 점심면회] 또 자는 동민이...



#9. [11일저녁 면회] 이제 눈 떠서 엄마랑 눈을 마주치고 있네요.. ^^*





'가족 사진이야기 > 민이 성장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이의 성장일기 #2  (18) 2007.03.24
민이의 성장일기 #1  (12) 2007.03.18
민이의 출산일기 #4  (2) 2007.03.18
민이의 출산일기 #3  (8) 2007.03.15
민이의 출산일기 #2  (18) 2007.03.13
민이의 출산일기 #1  (8) 2007.03.12

댓글()
  1. BlogIcon 분홍양 2007.03.13 1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나중에 내가 출산일기 쓰고 있진 않을까나?ㅋㅋㅋ<br />
    동민이 아빠..멋진데요~!!

  2. BlogIcon 하우™ 2007.03.13 13: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보고 있으니깐...마냥 부럽네..^^<br />
    동민이 너무 귀엽다.^^

    • BlogIcon 디통스 2007.03.13 13:45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기는 기다림으로 인해 더욱 소중해 지는거 같아... <br />
      부러운것도 조금만 있음 있음 되자나 ^^

  3. BlogIcon HaRu 2007.03.13 15: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완전 부러운데요..-_-ㅋㅋㅋ<br />
    동민이 진짜 너무 귀여워요..^^/<br />
    나중에 제가 이쁘게 한번 찍어줄께요..ㅋㅋ<br />
    <br />

  4. BlogIcon 행복한 라이더 2007.03.13 2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 녀석.. 똘망 똘망하게 생겼군...^^

  5. BlogIcon 천지빛깔 2007.03.14 0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님.. 저는 백마로 2번 줄써 봅니다...<br />
    1번 불발시... 2번 콜... ^^:<br />
    <br />
    형님.. 부럽습니다... 정말로..... ㅋ

  6. BlogIcon 똥칼™ 2007.03.14 1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이제 진정한 아빠가 되었구나... 수고했고 고생했다..<br />
    그라고 사진 많이 찍어줘라.... 난 3번..ㅋ

  7. BlogIcon 루팡(상훈) 2007.03.15 2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빠가 되신거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_^::...350D 잘사용 하구 있답니다 ㅎ<br />

  8. BlogIcon 천지빛깔 2007.03.15 2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보니... 형수님 웃는 모습... 저도 모르게 미소짓네요... 으흐흐흐 <br />
    <br />
    고생하셨습니다~ ^^:

  9. BlogIcon 은희 2007.03.17 09: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뜨니 지혜 닮았고 눈감으니 창이 닮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