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이야기 #2

가족 사진이야기|





올해 민이네 가족의 여름 휴가의 첫번째 도착지인 민이 외갓집을 가기 위해

처음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했습니다..

민이가 태어나서 처음으로 지하철과 기차를 타봤네요.. ^^








휴가 둘째날...

외갓집과 가까이에 있는 광안리 해수욕장으로 출발합니다..

해운대냐, 광안리냐 고민하다가 아무래도 사람이 조금 적고 가까운 광안리도 결정한뒤

아이스박스에 맛있는거 많이 담아서 바닷가로 향했습니다.. ^^














바닷가에 내려 놓은 민이...

물에 조금만 적응시켜 주면 잘 놀수 있을거라고 구명조끼와 튜브까지 준비해 갔는데

예상외로 바닷물을 무서워 하는 통에 민이는 발만 겨우 담그고 돌아왔답니다.. ^^





'가족 사진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름휴가 이야기 #4  (4) 2008.08.05
여름휴가 이야기 #3  (8) 2008.08.03
여름휴가 이야기 #2  (4) 2008.08.03
여름휴가 이야기 #1  (4) 2008.07.31
가족 동창천 나들이  (6) 2008.06.08
행복한 가족..  (4) 2008.05.21

댓글()
  1. BlogIcon gilsup 2008.08.04 16: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할아버지랑 웃는 사진 완전 죽음인데요~~
    ^-^

  2. BlogIcon 행복한 라이더 2008.08.04 18: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 지윤이.. 지하철 타러 가자고 졸라서 죽겠다...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