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장

아빠 사진이야기|

재래시장을 갈때마다 내 어깨엔 항상 카메라가 매달려 있다..

하지만 매번 맘 먹은만큼 사진을 찍어 오진 못한다..

힘들게 일하시는 모습들을 자연스럽게 찍고 싶은데 사전 동의를 구하면 매번 거절당하기 일쑤다.

얼마전 모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서 유명 연예인이 남포동 시장을 방문해서 찍은 사진을 보고서는

방송용이면촬영 동의가 쉽게되겠구나 라고도 생각해 봤다.. ^^

장날에 맞춰 찾아간 영천시장..

그럴수 밖에 없지만 날이 갈수록 방문하는 사람들은 줄어든다..

하지만 인심만큼은 여전한곳..

이게 재래시장의 맛은 아닐런지..





'아빠 사진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트릭아트전  (0) 2011.02.08
자갈치 갈매기.  (0) 2011.01.06
영천시장  (0) 2010.12.30
청도와인터널  (0) 2010.12.30
가을하늘  (4) 2010.11.02
경주 양동마을  (0) 2010.10.26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