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거촌..

아빠 사진이야기|

수성 뉴타운의 철거지역 모습..

많은 집이 이미 허물어졌고,

남은 집 마져 철거조심의 문구와 함께

형채만 덩그러니 남아 있다.....

대부분의 집 주인들은 얼마 되지 않는 보상금을 받아

어딘가로거주지를 옮겼을......

일반인의 접근을 막아 놓은 대형 바리케이트 천막 사이로 보이는 현장의 모습....


남아 있는 물건으로 봐서 여긴 미용실 자리였나보다...












대부분의 집이 양옥집이었지만 몇몇 기와집도 보이고...








떨어진 번지 표지판 만이 여기가 어딘지 알려준다...



벽이 모두 허물어지니 방과 화장실의 구분도 쉽게 없어진다...




'아빠 사진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꽃..  (2) 2007.08.26
간월재..  (6) 2007.08.25
철거촌..  (4) 2007.08.18
최정산 일출..  (0) 2007.08.18
다천산방  (2) 2007.08.13
어제와 오늘...  (0) 2007.07.23

댓글()
  1. BlogIcon HaRu 2007.08.21 12: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님 사진 너무 좋은데요...<br />
    <br />
    세피아톤이 쓸쓸한느낌을 더해주네요..<br />

  2. BlogIcon sunflower 2007.08.23 1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맘 상할 사진 아닌데요^^<br />
    <br />
    사진 색감이 참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