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이 성장일기 #92

가족 사진이야기/민이 성장일기|

네살 동민이..

하루하루가 지날수록 엄마의 목소리 톤이 높아진다..

고집부리기와 삐짐의 연속이다. ^^

부산 할머니께서 설날때도 입고

어린이집 재롱잔치 할때도 필요하다고 한복을 사서

보내주셨다..

너무 잘 어울린다.

이쁜녀석~

ㅋㅋ






'가족 사진이야기 > 민이 성장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이 성장일기 #94  (0) 2010.02.11
민이 성장일기 #93  (0) 2010.02.11
민이 성장일기 #92  (0) 2010.01.28
민이 성장일기 #91  (0) 2010.01.23
민이 성장일기 #90(대관령 양떼목장)  (0) 2010.01.15
민이 성장일기 #89  (0) 2010.01.14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