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소년

가족 사진이야기/민이 성장일기|

 

 

 

7살에 시작했던 태권도.

 

이사 온다고 잠시 쉬다가 다시 보내기 시작했다.

흰띠로 출발하더니 노란띠,이젠 주황띠가 됐네.

(요즘은 띠가 참 많아진 듯)

 

머슴애라서 그런지 재미 있어 하면서 집에 오면 계속 품새 연습을 한다.

 

 

도장에서 사범님이 보내주신 사진을 보니 꽤 멋진 민군.

 

:: 캐슬태권도 ::

 

 

 

 

 

 

 

 

 

 

 

 

 

 

 

 

 

 

 

 

 

 

 

 

 

 

 

 

 

 

 

 

 

 

 

 

 

 

 

 

 

 

 

 

 

 

 

 

 

 

 

 

 

 

 

 

 

 

 

 

 

 

 

 

 

 

 

 

 

 

 

 

 

 

 

 

'가족 사진이야기 > 민이 성장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백 어린이 미술공모전  (0) 2014.05.01
한자급수인증시험 최우수상  (0) 2014.05.01
태권소년  (0) 2014.05.01
성동초등학교 입학식  (0) 2014.03.10
유치원 졸업식  (2) 2014.02.18
아빠와 함께하는 등반대회  (1) 2013.05.27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