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이 흐른뒤...

가족 사진이야기/지인여행|

민이 아빠의 젊음과 패기가 모두 다 들어가 있었던 클럽라노스라는 자동차 동호회가 있었습니다..

일반회원으로 가입해서 대구/경북 지역장을 거쳐 전국 대표시삽의 직책까지 맡았던 클럽라노스..

지금은 벌써 활동을 하지 않은지 3~4년이 지났고

그때 정말 열심히도 만나며

그룹주행을 하고

함께 DIY 하며

맛있는것도 먹고

술도 참 많이 마셨던

그런 회원들이 대부분 가정을 이루고 자동차도 모두 바뀌었지만

우리는 그때 그마음으로 정말 오랜만에 만남을 가졌습니다..

출신들 답게 모이자마자 자동차 얘기로 시작해서 중간엔 잠시 쉬는가 싶더니

헤어질때는 또 다시 차 얘기로 끝내는...

그런 사람들입니다.. ^^













'가족 사진이야기 > 지인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디플 가족모임 #1  (11) 2008.08.06
두류공원 소풍  (14) 2008.06.22
세월이 흐른뒤...  (0) 2008.06.01
디플 5월 정기출사 #2  (2) 2008.05.19
디플 5월 정기출사 #1  (6) 2008.05.19
어느 노부부의 모습...  (2) 2008.05.18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