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이 성장일기 #71

가족 사진이야기/민이 성장일기|










하루하루 성장해 가면서 많은 변화들이 있기 마련인데

요즘 들어선 의사표현이 아주 정확해 진다는걸 느끼게 됩니다..

언젠가부터는 싫으면 고개를 절래절래 흔들더니

맘대로 안되면 그냥 울어버리는 버릇도 생기고

자기가 하고 싶은건 꼭 해야 성이 풀리는 고집도 생겼답니다..

이러다보니 사진 찍기도 힘들어 지고

위 사진들처럼 정면모습을 담기가 힘들어집니다..

예전엔 렌즈를 빤히 쳐다보며

촬영에 협조를 잘 하더니

이젠 목이 터져라 불러도 렌즈쪽으로 시선을 주지 않는 동민군...

말귀를 알아듣는데 불러도 안 쳐다봐 주는건

찍기 싫다는건가요?

동호회 어떤 형님의 말씀처럼

조금만 더 크면

"아빠 취미 생활에 절 끌어들이지 마세요"

라는 말도 듣게 될거랍니다..

^^


'가족 사진이야기 > 민이 성장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이 성장일기 #73  (2) 2008.12.29
민이 성장일기 #72  (0) 2008.12.23
민이 성장일기 #71  (4) 2008.11.23
민이 성장일기 #70  (0) 2008.11.18
민이 성장일기 #69  (2) 2008.11.14
20개월...  (0) 2008.11.12

댓글()
  1. BlogIcon 영선 2008.11.25 18: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라~? 코멘트가 이제 달리네~~~~ 어머. 그동안 걍 갔었는데 말이야.
    언제부터 또 다시 된거야?
    민아~~ 고모다 고모..
    오모오모 하지 말고 고~! 모~!

  2. BlogIcon 영선 2008.11.25 18: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 나들이 함 오지 그래?